본문내용 바로가기 대메뉴로 바로가기 부메뉴로 바로가기


  • 이전
  • 다음
  • 평생교육원
  • 국제교육원
  • 독서스페셜리스트
  • 창업보육센터
  • 효충인성교육원
  • 취업지원센터
  • 학생생활상담
  • 교수학습지원센터
자주찾는 메뉴 닫기

사람을 키우는 글로벌 경민대학교입니다. 산학협력의 이상을 실천하는 기술인재의 요람


홈 > 대학생활 > 교목실 > 오늘의 성경말씀
인쇄하기

오늘의 성경말씀

조회수 : 473 작성일 : 2020.06.29
오늘의 성경말씀 게시물 상세 정보
전기 에너지
작성자 김형준
내용 한 중고품 가게에서 할인 판매하는 조명등이 색, 크기, 가격 면에서 우리 집 사무실에 딱 맞아 보였습니다. 그런데 집에 가져와 코드를 꽂았을 때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았습니다. 불도 안 들어오고 전원도 없고 아무런 에너지도 없었습니다.
그러나 남편은 아무 문제없다며 나를 안심시켰습니다. “내가 고칠 수 있어. 진정해.” 조명등을 분해한 남편은 무엇이 문제인지 바로 알아냈습니다. 플러그가 어느 것에도 연결되어 있지 않았던 것입니다. 전원에 연결되지 않는 한 “완벽한” 예쁜 조명등도 아무 쓸모가 없었습니다.
우리도 마찬가지입니다. 예수님은 제자들에게 “나는 포도나무요 너희는 가지라 그가 내 안에, 내가 그 안에 거하면 사람이 열매를 많이 맺나니”라고 말씀하셨습니다. 그리고 덧붙여 “나를 떠나서는 너희가 아무것도 할 수 없음이라”(요한복음 15:5)고 상기시켜 주셨습니다.
제자들은 포도를 재배하는 지역에서 그 가르침을 받았기 때문에 그 말을 바로 이해했습니다. 포도나무는 워낙 강한 식물이라 아무리 가지치기를 해도 견딜 수 있습니다. 그러나 생명의 근원으로부터 끊어진 가지들은 쓸모없는 죽은 나무일뿐입니다. 그것은 우리에게도 마찬가지입니다.
우리가 예수님 안에 거하고 주님의 말씀이 우리 안에 거할 때, 우리는 생명의 근원이신 예수님과 연결됩니다. 예수님은 말씀하셨습니다. “너희가 열매를 많이 맺으면 내 아버지께서 영광을 받으실 것이요 너희는 내 제자가 되리라”(8절). 하지만 열매를 맺으려면 날마다 영양분을 공급받아야 합니다. 하나님은 성경말씀과 그분의 사랑으로 값없이 우리에게 그 영양분을 주십니다. 이제 플러그를 꽂고 에너지가 흐르게 하십시오!

<오늘의 양식> 중에서

Quick menu

  • 교내전화번호
  • 찾아오시는길
  • 즐겨찾는메뉴

맨위로